2009.02.15 10:32

[작시] 노량진 스케치 - 솔




노량진 스케치



노량진 육교 위

오고가는 수많은 사람들

그곳에서 갈 곳 잃은 비둘기

하지만 결국 같은 곳에 모이는 한 무리

네모난 건물 안

하늘도 지우고,

태양도 지우고,

친구도 지운다.

나도……

그러나 내가 그리는 것은

오로지 꿈만

오로지 꿈만




신고

'끄적끄적 > 작시' 카테고리의 다른 글

너와 나  (1) 2009.06.27
별은 지고  (2) 2009.06.21
[작시] 노량진 스케치 - 솔  (2) 2009.02.15
[작시] 책 - 솔  (0) 2009.02.14
[작시] 별에 취하다 - 솔  (4) 2009.02.13
[작시] 길 - 솔  (2) 2009.02.08
Trackback : 0 Comment 2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