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산공원'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2.06.06 현충일에 꼭 가야할 곳 "안중근 장군 기념관" 과 "도산 기념관" (3)
2012.06.06 08:00

현충일에 꼭 가야할 곳 "안중근 장군 기념관" 과 "도산 기념관"

 

 뉴스에 매년 나오는 "초등학생들 현충일 무슨날인지도 몰라?" 이런류의 낚시성 기사를 올해도 보고 답답했습니다. 이건 무슨 갑자기 PC 방 전원 끄고 게임이 공격성을 높인다고 보도하는 것도 아니고... 뛰어놀던 초등학생 붙잡고 "현충일이 무슨날이냐?" 이러면 알지도 못하는 사람한테 친절히 설명을 해주어야 하는 것일까요?

자, 진심으로 현충일에 걸맞게 나라를 위해 목숨바치신 분들께 감사드립시다. 현충일에 국립현충원에 가본다면 정말 좋겠지만 현충일에는 현충원에서 많은 행사들이 있을테니. 그 밖에 현충일에 가볼 만한 곳을 추천해보겠습니다. (현충원은 국립서울현충원과 국립대전현충원이 있습니다.  서울에 있는 현충원은 동작구, 총신대-숭실대-중앙대 가운데 있습니다.) 

첫번째 장소는 바로 신사동에 위치한 "도산 기념관" 입니다.(=도산공원) 도산 안창호 선생님의 묘와 기념관이 있습니다.

 도산공원 입구를 들어선 모습입니다. 제가 방문했을 때는 주말이였는데 항상 태극기가 달려있는 것 같습니다.

 

공원 주변에는 산책을 나온 분들도 많았습니다. 우리가 이렇게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는 건 모두 나라를 지키기 위해 목숨을 바친 애국지사분들이 있기 때문이겠죠? 

 

    

"낙망은 청년의 죽음이요. 청년이 죽으면 민족이 죽는다."

공원 길 옆에는 도산 안창호 선생님의 말씀들이 적혀있었습니다.

 

"인물이 없다고 한탄하는 그 사람 자신이 왜 인물이 될 공부를 아니하는가?"

이 마지막 글귀가 제 가슴을 찌르는 듯 했습니다. 사회에 대해서 불만을 토로하기 전에 나는 무엇을 했나? 무엇을 할 수 있나? 라고 질문을 던져봐야 겠습니다.

 

도산공원에 아이들과 함께 소풍을 오면 자연스럽게 역사교육도 될 것 같습니다.

 

안창호 선생님의 묘 앞에서 잠시 묵념을 했습니다. 누군가 놓아두고간 꽃이 싱그러워 보입니다.

 

도산공원 입구 오른편에는 도산 안창호 기념관이 있었습니다. 안타깝게도 제가 갔을때는 쉬는 날이였습니다. 

 

 

 다음으로 현충일에 가봐야 할 곳은 바로 남산에 위치한 안중근 장군 기념관 입니다. (안중근 "의사" 라고 호칭하는 것은 일본인이 안중근 장군님을 테러리스트로 전락시키려고 붙인 것입니다. 참고 : 이토 히로부미 안중근을 쏘다)

 

안중근 기념관에는 이렇게 안중근 장군님께서 쓰신 글을 먹을 갈아서 도장찍을 수 있는 곳도 있습니다. 어린학생들에게 아주 좋은 기념방식인 것 같습니다.

 

이렇게 왠만한 학생들이 다 알만한 글귀를 찍을 수가 있습니다. 아이디어가 좋은 것 같습니다.

 

 안중근 장군님의 유골은 아직도 찾지 못해서 효창공원에 빈무덤만이 있습니다. 우리나라의 국권이 회복되면 고국으로 옮겨달라는 문구가 저렇게 새겨져 있는데...

 

 안중근 장군 기념관에는 여러 사진 자료 및 상황을 재연하는 인형들이 있습니다.

 

영상 자료실도 있습니다. 이 영상은 독립을 결의하는 마지막 장면인 것 같습니다.

 

가끔 지금 내가 이렇게 편안한 삶을 사는 건 정말 많은 분들이 피를 흘리신 덕분이구나. 생각할 때가 있습니다. 그리고 항상 나라면 과연 독립운동을 할 수 있었을까? 라는 질문을 던집니다. 후대를 위해서 목숨을 바친 모든 순국선열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일제강점기와 관련된 도서.


이토 히로부미 안중근을 쏘다

저자
이태진 지음
출판사
IWELL | 2009-10-19 출간
카테고리
소설
책소개
민족의 변절자가 된 영웅의 아들! 역사학계와 경영학계의 두 거...
가격비교


한국사

저자
이태진 지음
출판사
태학사 | 2005-08-31 출간
카테고리
역사/문화
책소개
서울대 이태진 교수가 동경대생들에게 들려준 한국사 이야기. 저자...
가격비교

 

 

 

 

 

신고
Trackback : 0 Comment 3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