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06.27 12:38

너와 나




내 안에는 네가 있는데,
네 곁에는 내가 없다..





'끄적끄적 > 작시'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와 함께 해온 시(詩) 에 대한 이야기들  (2) 2012.11.13
나는 그대를 당신이라고 부르는게 참 좋습니다.  (2) 2009.08.21
너와 나  (1) 2009.06.27
별은 지고  (2) 2009.06.21
[작시] 노량진 스케치 - 솔  (2) 2009.02.15
[작시] 책 - 솔  (0) 2009.02.14
Trackback 0 Comment 1
  1. 2010.06.03 21:22 address edit & 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